제주 영화에 대한 진솔한 목소리... '제주 영화 포럼'
입력 : 2023. 12. 03(일) 11:01수정 : 2023. 12. 03(일) 13:01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
오는 5일 아스타호텔서... 제주 영화감독들과 현장토크도
[한라일보] 제주 영화에 대한 진솔한 논의가 이뤄질 '제주 영화 포럼'이 이달 5일 제주시 소재 아스타호텔에서 열린다.

'제주 영화를 이야기하다'를 주제로 내건 이날 포럼은 영화진흥위원회의 '지역 영화문화 활성화 지원사업'에 선정돼 사업의 그 일환으로 마련됐다. 제주 출신 임찬익 영화감독이 좌장을 맡으며 전 서울독립영화제 집행위원장인 조영각 프로듀서,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이성민 교수가 주제 발표자로 나선다.

또 대담 세션에선 다큐멘터리 '물꽃의 전설'의 정명숙 프로듀서 진행으로 지역에서 활동 중인 문숙희, 문재웅, 변성진 세 명의 제주 영화감독이 패널로 참여하는 제주 영화인 현장토크가 이뤄진다.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은 이날 포럼에서 제주 영화의 과거와 현황, 그리고 제주 영화 생태계의 미래에 대해 가감 없는 이야기들이 나눠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행사 참여는 누구나 할 수 있으며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073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문화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