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불법 도축' 신고.. 서귀포경찰 사체 확인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2. 12. 05(월) 21:19
제주에서 말 불법 도축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5일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서귀포시 안덕면의 한 초지에서 말 불법 도축이 이뤄졌다'는 내용의 신고가 지난달 30일 접수됐다.

경찰과 서귀포시청 관계자 등이 지난달 30일 현장을 방문해 도축된 말 사체를 발견했다.

경찰은 불법 도축을 한 혐의(축산물위생관리법 위반)로 70대 A씨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며, 동물보호법 위반 여부에 대해서도 검토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는 말 한 마리가 도축된 것으로 확인됐으며, 도축된 말이 더 있는지나 말 소유 관계 등은 수사를 진행해봐야 알 수 있다"고 전했다.

말 등 가축은 허가된 도축장에서 관련 기준과 절차를 지켜 도축해야 한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72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