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교통복지카드 12일부터 농협에서 신청하세요"
입력 : 2022. 12. 06(화) 13:06
문미숙기자 ms@ihalla.com
기존 제주은행카드 사용자 143개 농협은행서 신청해야
영업점 창구 혼잡 최소화 위해 30일까지 요일제 운영
[한라일보] '제주교통복지카드'의 새로운 운영관리 사업자로 제주농협이 선정됨에 따라 기존 제주은행카드를 사용중인 도민은 이달 12일부터 도내 농협에서 NH농협카드로 신청해야 한다.

농협제주지역본부는 도내 143개 농협은행과 지역 농·축협 영업점에서 제주교통복지카드 신청이 시작된다고 6일 밝혔다. 새 카드의 교통복지서비스(버스, 택시)는내년 1월 2일부터 시작된다.

카드 신청은 초기 영업점 혼잡 최소화를 위해 이달 30일까지는 출생년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월요일=1·6 ▷화요일=2·7 ▷수요일=3·8 ▷목요일=4·9 ▷금요일=5·0이 신청할 수 있다.

대상자는 농협 방문시 신분증, 증명사진, 도장(서명가능)을 지참해야 하다. 등록장애인·국가유공자·의상자의 경우 추가적으로 주민등록등본(또는 초본), 대상자 확인증명서(장애인복지카드, 국가유공자증 등)가 필요하다.

카드 신청은 본인만(미성년자 법정대리인)가능하며 신청한 카드는 신청한 영업점이나 등기우편으로 수령할 수 있다.

농협은 신규 신청에 따른 대고객 안내를 위해 버스광고, 영업점 현수막, 현금자동입출금기(ATM)를 통해 홍보하고 있다.

제주교통복지카드는 제주도에 주소를 둔 만 70세 이상과 등록장애인, 국가유공자 등이 NH농협카드를 통해 버스요금 면제와 어르신행복택시 바우처(1회 최대 1만5000원, 연간 16만8000원)를 지원받는 복지카드다.

한편 기존 제주은행 교통복지카드 사용은 버스는 내년 2월 28일까지, 택시는 이달 31일까지만 가능하다.
관련기사
제주 어르신 행복택시 1회 한도 1만5000원으로 상향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633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경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