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호·김한규·위성곤 선호도 1위 [4·10 총선 여론조사]
입력 : 2023. 09. 25(월) 19:00수정 : 2023. 10. 03(화) 07:57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한라일보 등 언론4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여론조사
제주시갑 문대림, 1위와 오차범위 내 접전 당내 경선 예상
제주시을 현역 약진 속에 부상일 변호사, 김경학 의장 추격
서귀포시 현역이 오차범위 밖 1위… 이경용, 고기철 뒤이어
정당지지도 민주당 42.2%, 국민의힘 29. 8% 정의당 3.2%순
[한라일보] 내년 4월 총선을 앞두고 도내 3개 선거구 후보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더불어민주당 송재호·김한규·위성곤 의원이 각각 1위를 기록했다.

하지만 3개 선거구중 제주시갑 선거구는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의원과 문대림 전 청와대 비서관이 오차범위 내 접전 양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향후 치열한 당내 경선이 예상되고 있다.

한라일보·뉴제주일보·헤드라인제주·KCTV제주방송 등 언론 4사는 내년 4월 10일 치러지는 제22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국내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한국갤럽에 의뢰해 지난 17일부터 18일까지 이틀동안 도내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유권자를 대상으로 후보 선호도 등에 대한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우선 총선 후보 선호도 조사 결과 제주시갑 선거구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의원( 23.9%)과 문대림 전 청와대 비서관( 21.8%)이 오차범위 내 접전 양상을 보이고 있고 이어 김영진 국민의힘 제주시갑 당협위원장 12.5%, 김황국 제주도의회 부의장 5.3%, 장동훈 전 제주도의원 3.1%, 고영권 전 제주도정무부지사 2.2%, 문윤택 전 제주국제대 교수가 1.7%를 기록했다.

더불어민주당 후보 선호도는 송재호 의원 36.5%, 문대림 전 청와대 비서관 31.8%, 문윤택 전 제주국제대 교수 6.8%, 없다 14.6%, 모름·거절 10.1%로 나타났다.

국민의힘 후보 선호도 조사에서는 김영진 국힘 제주시갑 당협위원장(25.3%)과 김황국 제주도의회 부의장( 21.3%)이 오차범위 내 접전 양상을 보이고 있고 이어 장동훈 전 제주도의원 14.0%, 없다 22.1%, 모름·거절 17.2%를 기록했다.

제주시을 선거구 총선 후보 선호도는 김한규 국회의원이 35.8%로 다른 후보들을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 이어 부상일 변호사 14.5%, 김경학 제주도의장 7.2 %, 부승찬 전 국방부 대변인 3.3%, 김승욱 전 국민의힘 제주시을 당협위원장 2.8%, 강순아 정의당 제주시을 위원장 2.6%, 현덕규 변호사 1.8%, 김효 중앙연수원 부원장 0.4%를 기록했다.

더불어민주당 후보 선호도는 김한규 국회의원이 47.2%로 1위, 이어 김경학 제주도의장 13.1 %, 부승찬 전 국방부 대변인 9.9%, 없다 17.9%, 모름· 거절 11.4%이다.

국민의힘 후보 선호도 조사에서는 부상일 변호사가 38.6%로 가장 높았고 이어 현덕규 변호사 7.8%, 김효 중앙연수원 부원장 3.3%, 없다 27.8%, 모름·거절 16.1%를 보였다.

서귀포시 총선 후보 선호도는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의원이 42.5%로 가장 높았고 이어 이경용 전 제주도의원 16.1%, 고기철 전 제주경찰청장 11.4%, 모름 16.5%를 기록했다.

국민의힘 후보 선호도 조사에서는 이경용 전 제주도의원이 33.9%, 고기철 전 제주경찰청장 26.9%, 없다 22.1%, 모름 16.4%로 나타났다.

도내 정당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42.2%로 국민의힘( 29. 8%)을 오차범위를 넘어 앞섰다. 이어 정의당 3.2%, 기본소득당 1.4% , 녹색당 1.3%, 진보당 0.6%, 시대전환 0.3%, 민생당 0.1%를 기록했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한라일보, 뉴제주일보, 헤드라인제주, KCTV제주방송 등 도내 언론 4사가 공동으로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한국갤럽에 의뢰해 지난 17일부터 18일까지 이틀간 제주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1502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조사 방법은 무선 전화와 인터뷰 조사 등으로 이뤄졌으며 피조사자 선정방법은 통신사 제공 휴대전화 가상번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해 이뤄졌다. 응답률은 16.1%(9312명 중 1502명 응답 완료(제주시갑 15.6%(3199명 중 500명 응답), 제주시을 15.1%(3311명 중 500명 응답), 서귀포시 17.9%(2802명 중 502명 응답)였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포인트다.

관련기사
[4·10 총선 여론조사 서귀포시] 현역의원 선두 속 부동층 29.6% 달해 변수
[4·10 총선 여론조사 제주시갑] 민주당 후보 강세… 연령별 지지층 잡기 '주목'
[4·10 총선 여론조사 제주시을] 민주당 현역 강세… 국민의힘 전략 '주목'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79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