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다음달 행정구역 갯수·후속조치 비용도 함께 공개"
입력 : 2023. 09. 22(금) 21:49수정 : 2023. 09. 25(월) 09:42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제주형 행정체제 개편 따른 청사건립 의회경비 등 포함
"특정 모형 당위성-장점 만 이야기 사실과 다르다" 반박
[한라일보] 다음달 제주형 행정체제 행정구역 설정 개수와 함께 청사 건립 비용 등 후속조치에 따른 비용 산출액도 함께 공개된다.

제주 행정체제개편위원회는 제주형 행정체제 도입 공론화 용역에서 제시하는 행정구역 설치 개수에 따라 청사건립 비용과 공무원 증원 등 구체적인 비용과 산출액을 제시할 예정이라고 22일 제주자치도가 밝혔다.

이와함께 제주자치도는 용역진이 특정 모형에 대해서 당위성과 장점만 이야기하고 기타 모형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이야기만 한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행정체제개편위원회에서 모든 내용을 자문하고 심의하고 있어,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했다.

이에 따라 다음 달 10일 개최되는 중간보고회에서는 행정체제 구역안과 함께 이에 따른 청사건립 비용, 인건비, 의회 경비 등도 제시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제주자치도는 이러한 비용추계가 발표될 경우 제주형 행정체제 개편이 혈세논란으로 확대되면서 추진동력을 잃지 않을까 우려했다.

제주자치도 관계자는 "비용추계에 대한 섣부른 예측은 도민사회에 불필요한 오해를 불러 일으킬 수 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한라일보·제주와미래연구원·KCTV·제주의소리·TBN 공동기획 토론회] (5)제주형 행정체제 도입 방향은?
[임시회] 행정 체제 개편 용역 부실? "컨트롤타워 없다"
제주형 행정체제 도입 용역 일정 돌연 변경 '논란'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79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