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당리 포구 뒤덮은 괭생이모자반
입력 : 2023. 02. 01(수) 00:00
강희만 기자 photo@ihalla.com
[한라일보] 31일 제주시 한경면 용당리 포구에 제주바다 불청객인 괭생이모자반이 밀려와 수면위를 덮고 있다. 지난 18일 한경면 고산항에 유입된 괭생이모자반은 협재와 금능해수욕장까지 확산되면서 최근에는 동부 해안까지 밀려온 상태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920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포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