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JDC와 함께 생각을 춤추게 하는 NIE] (20)세계인권-캄보디아 코소보 분쟁(1)
입력 : 2023. 11. 02(목) 00:00수정 : 2023. 12. 14(목) 09:40
오소범 기자 sobom@ihalla.com
코소보와 제주의 아픔, 올바른 기억으로 남기기
책, 기사, 영상 등 다양한 방법으로 발칸반도 탐색 후
현재 벌어지는 긴장상태 정리하며 분쟁의 맥락 이해




[한라일보] 기억의 의미를 어디서 찾을까? 우리는 국가적인 재난이나 인명피해를 많이 입은 일에 대해 기억해야 한다는 말을 자주 한다. 이태원에서 벌어진 참사가 일 년을 지나가고 있지만 누군가는 희미한 기억을 가지고 있고 또 누군가는 더욱 선명한 기억 속을 살고 있다. 집단의 기억은 시간이 흐를수록 재구성되고 방향이 옳고 그름에 따라 다르게 기억이 저장되는 것을 우리는 역사를 통해서 알 수 있다.

제주4·3에서 시작한 기억하기는 인권 찾기로 유대인학살, 난징대학살, 베트남전쟁, 캄보디아의 킬링필드로 이어졌고, 마지막으로 유럽의 화약고 '코소보'분쟁을 살펴볼 것이다. 학생들은 역사가 지난 과거이고 우리는 그 시간을 지나왔다고 생각하기에 현재 벌어지는 복잡다단한 분쟁이나 갈등, 전쟁에 대한 민감성이 약할 수밖에 없다. 특히 지리적으로 거리가 멀거나 우리와의 관계가 약한 곳에서 벌어지는 일들에 대해서는 특히 그렇다.

발칸반도는 역사적으로도 대륙을 침략하는 많은 나라들에 의해 수난이 많은 곳이다. 한반도가 그랬듯이 전쟁을 피해 갈 수 없는 지리적인 위치로 인해 예나 지금이나 크고 작은 갈등을 온몸으로 겪고 있다. 과거에는 작은 왕국들이 저마다의 색깔을 유지하면서 독특한 정치와 철학, 문화를 일구며 살아갔었다. 유고연방으로 묶이면서 사회주의 체제 아래에 있다가 유고연방이 해체되면서 다시 독특한 문화와 자연환경을 가지고 살아가고 있는 곳이다. 중세부터 이어진 이슬람, 기독교, 그리스정교 등 문화의 꽃을 피운 이곳은 몇천 년의 역사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고, 또 천혜의 자연과 풍요로움은 자신들의 삶을 만들고 문화를 이어가는 사람들의 터전을 일구면서 살아가고 있다.

이번 차시에서는 생소한 발칸반도를 알아보는 시간으로 여행책자와 세계지도, 영상을 통해 역사와 문화, 국가의 기본적인 사항들을 정리하고, 기사를 통해서 현재 발칸반도에서 벌어지는 긴장 상태를 정리하는 시간을 계획했다. 자연의 아름다움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이곳은 유럽의 중심부에서는 멀어진 듯 하지만 유고슬라비아 연방이 해체되는 과정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목숨을 잃었던 인종 학살이 있었고 지금도 '유럽의 화약고'라는 별칭으로 불리면서 긴장 상태에 놓여 있는 곳이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해 코소보 북부 세르비아계 자치구에서 차량번호판 발급을 둘러싸고 도로봉쇄와 총격전까지 이어지고, 올해 4월에 치러진 코소보 북부 4개 지자체의 시장 선거는 세르비아계 주민들의 선거 보이콧에도 코소보 정부는 강행했다. 이에 나토는 평화유지군을 파견하면서 긴장은 최고조에 놓이게 됐다.

수업을 진행하면서 학생들은 감탄과 함께 새로운 곳을 탐색하는 즐거움을 표현했고, 발칸반도의 현재 상황에 대해서는 안타까움과 걱정을 표현했다. 사람 사는 곳 어디든 행복을 추구하면서 살 권리가 있음을 다시 확인하는 시간이 됐다.

<오정심/제주NIE학회>





수업 계획하기


▶수업 대상 : 중·고등

▶수업 주제 : 발칸반도에 대해 알아보자

▶수업 성취 기준 : 1. 세계지도에서 발칸반도를 찾아보고 관심을 갖는다.

2. 발칸반도 주변국들의 문화와 역사를 정리할 수 있다.

3. 기사를 통해 코소보 분쟁의 맥락과 배경을 알 수 있다.

-수업에 활용한 자료들

① 나도 한번은 발트 3국·발칸반도(글·사진 박윤정, 트라이브즈)

② 유럽 화약고 발칸반도 코소보 '우크라이나형 갈등' 고조(한겨레, 2023년 6월 13일자)

③ 세르비아·코소보 또 갈등 격화 긴장 고조되는 '유럽의 화약고'(세계일보, 2023년 6월 16일자)



▷도입 :

-세계지도에서 발칸반도와 코소보 찾아보기

-유튜브에서 코소보 여행을 소개하는 영상보기



▷전개 :

-책에서 소개하는 발칸반도의 주변 나라들을 정리한다.

-코소보, 세르비아, 알바니아를 중심으로 문화와 역사를 정리한다.

-기사를 통해서 코소보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요약한다.

-역사적인 맥락을 정리해 코소보 분쟁의 배경을 정리한다.



▷정리 : 세계사에서 잠시 배웠던 내용들을 실제로 영상이나 책을 통해서 알아보는 시간은 학생들에게 재미와 호기심을 불러일으켰다. 특히 낯선 나라에 대한 관심은 여행이라는 주제와 맞아떨어지면서 문화와 역사를 알아 가는데 기본적인 역할을 했다. 하지만 아름다운 자연풍광과 새로운 문화에 대한 관심이면에는 분쟁이나 전쟁이라는 주제와도 연결되어 있음을 알았다. 제주인의 아픔이 발칸반도의 아픔과 연대해야 한다는 것을 암시적으로 알게 해주는 시간이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7192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생각을 춤추게 하는 NIE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